• 특집
  • 예술이 살아 숨 쉬는 아오모리

예술이 살아 숨 쉬는 아오모리

예술이 살아 숨 쉬는 아오모리

아오모리현은 판화가인 무나카타 시코와, 극작가겸 시인인 데라야마 슈지 등 수많은 예술가들의 고향이기도 합니다. 북부에 위치하는 아오모리현에는 현대 미술과 전통 미술이 조화를 이룬 멋진 현대 미술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곳이 많습니다.

아오모리 현립미술관

아오모리 미술관은 2006년에 개관한 이래 아오모리 예술가들이 주목을 받도록 힘이 많이 썼습니다. 산나이마루야마 유적(일본 최대의 조몬 시대 유적지) 옆에 있는 아오모리 미술관은 스타일리시한 디자인과 하얀색 외벽이 돋보이는 인상적인 건물입니다. 루이비통 매장을 작업한 건축가, 아오키 준이 설계한 미술관으로 산나이마루야마 유적 발굴지에서 영감을 얻었습니다. 건물 그 자체로도 설치 미술처럼 독보적인 아름다움을 뿜어내는 아오모리 미술관을 만나보세요.

미술관에서 아오모리현 출신 SHIKOU MUNAKATA(棟方志功)나 YOSHITOMO NARA(奈良美智)를 비롯한 개성 풍부한 작가의 작품이나, 일본화나 서양화, 현대 아트 등, 폭넓은 작품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또한, 관내의 중심에 있는 아레코홀에 전시되고 있는 거대한 작품, 마르크 샤갈의 "발레 아레코" 도 놓치지 마세요.

그리고 아오모리 현립미술관의 명물이라고 하면, YOSHITOMO NARA의 “아오모리켄(아오모리의 개)”입니다.

꼭 아오모리켄과 같이 사진 찍으세요!


아오모리 현립미술관

아오모리 현대미술관

아오모리 국제아트센터(ACAC)는 입주작가를 중심으로 한 예술문화단위고 입주작가를 초청하여 이곳에 있는 시간동안 창작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있습니다. 국내외 예술가들의 교류는 물론 지역의 새로운 문화 창조에도 기여하고 있습니다.

풍부한 자연으로 둘러싸인 ACAC는 지역 주민의 산책 코스로도 사랑받고 있습니다.


”사계의 아케이드”라는 작품 속을 걸으면 날씨가 좋은 날에는 삼각형의 빛이 쏟아집니다. 계절에 따라 변화하는 자연의 소리와 냄새와 예술 작품을 함께 즐길 수 있는 것이 ACAC의 특징입니다.


  ※"사계의 아케이드"는 겨울 동안 폐쇄됩니다.


꼭 당신도 자연과 예술의 조화를 즐기세요.


풍부한 자연에 둘러싸인 ACAC는 화창한 날에  '사계의 아케이드'를 거닐면 삼각형의 빛과 그림자가 반짝이며 특별한 분위기를 자아냅니다. 

예술을 감상하면서 자연의 소리와 냄새를 즐길 수 있습니다. 사계의 아케이드는 겨울철에 운영되지 않습니다.

도와다시 현대미술관

도와다시 현대미술관은 예술을 통해 새로운 경험을 창조하는 것을 컨셉으로 2008년에 개관했습니다. 미술관은 도와다시의 메인 스트리트에 있으며 건물 전체가 거리와 일체화되어 있습니다. 현대미술관의 야외 공간에는 다양한 작품이 전시되어 있으며, 거리를 따라 다양한 작품을 감상할 수도 있습니다. 정원에 있는 '꽃말'은 몸에 밝은 꽃무늬가 그려져 있어 방문객을 맞이합니다. 이것은 한국을 대표하는 화가 최정화의 작품으로 도와다시의 말 산업의 역사를 기념하는 작품입니다.

도와다시 현대미술관에서는 상설전으로 쿠사마 야요이, 에르윈 웜 등 전 세계에서 활동하는 예술가들의 작품을 선보입니다.

촬영이 허용되는 상설 작품이 많이 있어서, 여행이 끝나면 사진을 통해 새로운 감정을 느끼실 수 있을 거라 믿습니다.

어떤 각도에서 사진을 찍어도 론 뮤익의 “서 있는 여자”는 항상 신기하고 놀랍게합니다.

미술관 맞은편에 있는 아트 스퀘어에서 작품을 감상하며 휴식을 취하셔도 좋습니다.

아트 스퀘어는 밝고 재미있는 작품이 가득 차 있어 사진을 찍고 인스타그램에 올리는 것도 좋은 것 같습니다. 


도와다시 현대미술관

히로사키 현대미술관
100년 이상의 역사를 계승하는, 히로사키만의 독특한 미술관

히로사키 현대 미술관은 메이지 시대와 다이쇼 시대에 지어진 요시노마치 벽돌 창고를 개조하여 지어졌습니다. 디자인 컨셉은 "추억의 상속"입니다.

히로사키 벽돌 공법"으로 건축되어 아름다운 아치의 입구는 박물관의 하이라이트입니다.

창고 시대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건물은 다른 시대의 벽돌로 만들어졌습니다. 오래된 계단과 나무 벽을 포함하여 건물 전체가 오래된 기억을 간직하게 남겼습니다.

역사적 건물이 많은 이 미술관은 히로사키만에만 있다고도 할 수 있습니다.


히로사키 현대미술관

하치노헤시 미술관
사람과 도시를 잇는 모두가 같이 만드는 미술관

하치노헤시 미술관은 “씨를 뿌리고, 사람을 키워, 100년 후의 하치노헤를 창조하는 미술관: 만남과 배움의 아트 농장”을 테마로 리노베이션되었습니다. 


이 건축은 입구에서 펼쳐지는 거대한 공간 "자이언트 룸"이 특징입니다. 

이곳은 일반미술관처럼 보이지만 그 이상입니다.

방문할 때마다 새로운 것을 발견할 수 있는 장소입니다.

하치노헤시 미술관에는, 테라스나 카운터 등, 누구라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장소가 많이 있습니다. 


일을 하거나, 친구를 만나거나, 이야기를 하거나, 자유롭게 사람이 모이는 장소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카페나 식당은 없지만, 주변의 음식점에서 구입한 것을 반입해 먹는 것이 가능합니다. 


영감은 종종 사람들 사이의 대화에서 옵니다.


하치노헤시 미술관

  • 아오모리 현립미술관
  • 하치노헤시 미술관
  • 도와다시 현대미술관
  • 히로사키 벽돌 창고 미술관

이 홈페이지를 열람한 분은 다음과 같은 홈페이지를 열람한 바 있습니다

럭셔리 아오모리
more
to top